토요일 , 1월 20 2018
Home / Travel / 근우의 스페인 남부 여행기 #2 – 에스뜨레마두라 뜨루히요

근우의 스페인 남부 여행기 #2 – 에스뜨레마두라 뜨루히요

‘근우의 스페인 남부 여행기’는 스페인어게인의 Creative director 이자 디자인 컨설팅 기업 Fjord의 비즈니스 디자이너인 김근우 님의 스페인 남부 여행에 대한 글 입니다.

 

 

<근우의 스페인 남부 여행기>
 
 
 
드디어 계획한대로 로드트립을 떠나기 위해, 렌트카를 픽업할 장소 아토차 역으로 향했습니다. 저도 여행을 최소한의 계획으로 자유롭게 하는걸 좋아해서 보통 숙박 정도만 예약하고 떠나는데, 이번 우리 여행 테마가 Real adventure라 차에 텐트 하나, 침낭 두개만 실고 떠나기로 했습니다. 🙂  어디서나 마찬가지겠지만, 차 렌트시 꼭 출발 전 차 상태 확인 및 꼼꼼히 사진 찍어 두는것 잊지 마시구요. 그리고 가능하면 보험도 Full coverage로 하는게 좋겠죠? 스페인 렌트 보험 관련 내용은 다음에 자세히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ec%8a%a4%ed%8e%98%ec%9d%b8-%eb%a0%8c%ed%8a%b8%ec%b9%b4
 
 
 
 
아토차를 출발해서 복잡한 마드리드 시내를 벗어난 우리는 바로 Extremadura 지방으로 향했습니다. 둘다 평소에 운전할 일이 없어서 약간 걱정했는데, 가는 고속도로가 아주 잘 닦여있고 차도 많이 없어서 운전하기는 참 좋았습니다. 이런 시골 길도 달려보구요. 
 
%ec%8a%a4%ed%8e%98%ec%9d%b8-%ea%b3%a0%ec%86%8d%eb%8f%84%eb%a1%9c
 
 
 
 
마드리드에서 2시간 반 정도를 달려 드디어 우리 여행의 첫번째 목적지 뚜르히요 (Trujillo) 에 도착했습니다. 마을로 들어가는길에 찍은 짧은 동영상인데, 역시 남부 도시라서 건물들이 무채색에 소박한 느낌이 많이 났습니다. 
 
 
 
 
 
TrujilloExtremadura 지방에 있는 인구 만명이 체 안되는 작은 시골 마을인데, 스페인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 (스페인어: Pueblo) 중의 하나로 꼽힙니다. 중세시대 (크게 5-15세기)와 르네상스시대 (14-16세기) 건물들이 많은 역사적인 도시인 Trujillo는 과거 스페인의 식민지 개척의 중심이 되었던 정복자 (스페인어: Conquistador)들이 태어난 곳이기도 합니다. 그 중 가장 유명한 인물은 프란시스코 피짜로 (Francisco Pizzaro)로 1531년 169 병사와 69말을 이끌고 현재 에콰도르에 있는 Puná 섬에 도착하여, 1533년 8만명의 군사를 가졌던 잉카 문명의 마지막 황제 아타후알파(Atahualpa) 를 처형하고 스페인 땅을 천명한 인물입니다.
 
 
 
그의 동상 (아래 사진 왼쪽)이 Plaza Mayor 한 중간에 있는데, 그 후 300년간의 지배동안 많은 원주민들이 목숨을 잃었다는 사실을 생각하면 저렇게 자랑할만한 인물인지 한번쯤 생각하게 하네요.
 
%ec%8a%a4%ed%8e%98%ec%9d%b8-%ec%97%ac%ed%96%89
 
%ec%8a%a4%ed%8e%98%ec%9d%b8-%eb%82%a8%eb%b6%80%ec%97%ac%ed%96%89
 
 
 
 
광장 뒤쪽으로 올라가면 이런 좁고 옛스러운 길이 즐비하고, 길을 따라 이리저리 걷다 보면 Trujillo에서 역사적으로 중요하고 가장 잘 보존된 산타 마리아 성당 (Iglesia de Santa María La Mayor)이 나옵니다. 16세기에 지어진 이 성당은 총 3개의 문과 2개의 타워로 구성되었고 고딕 양식으로 지어졌는데, 아래 사진은 Plaza Santa María 쪽에서 본 모양으로 6개 아치를 바탕으로 이오니아 (Jónico) 양식으로 지어진 문을 볼 수 있습니다. (지난번에도 등장한 잘생긴 제 친구입니다.)
 
%eb%a7%88%eb%93%9c%eb%a6%ac%eb%93%9c-%ea%b7%bc%ea%b5%90-%ec%97%ac%ed%96%89
 
%ec%8a%a4%ed%8e%98%ec%9d%b8-%ea%b0%80%ec%9d%b4%eb%93%9c
 
%ec%8a%a4%ed%8e%98%ec%9d%b8-%ea%b0%80%ec%9d%b4%eb%93%9c%ed%88%ac%ec%96%b4
 
 
 
 
그리고 언덕을 올라 계속 가다보면 Trujillo의 제일 유명한 유적지인 뜨루히요 성 (Castillo de Trujillo) 가 나옵니다. 이 성은 9-10세기 아랍인들이 스페인을 지배하던 당시 지었던 요새 (Fortaleza)를 바탕으로 13세기에 재건축 되었다고 합니다. 성에 올라가면 탁 트인 전망아래 아름다운 마을 전체를 볼 수 있는데, 몇백년전 옛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듯한, 사진으로는 도저히 표현이 안되는 아름다운 장면이었습니다. 
 
%ea%b7%b8%eb%9d%bc%eb%82%98%eb%8b%a4-%ea%b0%80%ec%9d%b4%eb%93%9c%ed%88%ac%ec%96%b4
  
%ea%b7%b8%eb%9d%bc%eb%82%98%eb%8b%a4-%ec%97%ac%ed%96%89
 
%ec%8a%a4%ed%8e%98%ec%9d%b8-%ed%88%ac%ec%96%b4
 
 
 
 
아쉽게도 성 전체 모양은 반대쪽으로 나가야 볼 수 있어서 다른 사이트에서 빌려온 사진으로 대체합니다. 🙂 계획 없이 막 여행 하다보면 이런 중요한 장면들을 놓치고 올때도 많죠. 하지만 스페인어게엔, 다음에 또 갈 여지는 항상 남겨두고 오는것도 나쁘지 않겠죠? 
 
 
<근우의 스페인 남부 여행기>

Check Also

세비야 마요르광장

[스페인 여행의 정석] #4 여행 방법 선택 : 패키지 vs. 자유 여행

[스페인 여행의 정석] #4 여행 방법 선택 패키지 vs. 자유 여행     여행 시기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