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NEWS] [뉴있저] “긁어 부스럼?” 국민의힘, 조수진 11억·주호영 재건축 논란에 ‘침묵’ / YTN | 뉴스 – 코리아어게인

[YTN NEWS] [뉴있저] “긁어 부스럼?” 국민의힘, 조수진 11억·주호영 재건축 논란에 ‘침묵’ / YTN | 뉴스 – 코리아어게인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총선 당시 재산을 11억 원이나 고의로 축소해 신고했다는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조 의원은 총선 후보자였던 지난 4월 예금 2억 원을 포함해 18억5천만 원의 재산을 신고했습니다.

그런데 지난달 공개된 국회의원 재산 내역을 보면 조 의원의 재산은 예금 8억2천만 원과 채권 5억 원을 포함해 모두 30억 원으로, 다섯 달 만에 무려 11억5천만 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와 관련해 조 의원은 “총선 직전 서류를 급하게 준비하다 실수가 빚어졌다”고 해명했는데요.

하지만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1억 원을 실수로 누락했다는 해명을 수긍할 사람이 얼마나 되겠느냐”면서 ‘고의 누락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황희석 열린민주당 최고위원도 “100만 원, 200만 원도 아니고 몇억 원의 받을 돈을 빼먹다니 매우 특이한 분”이라고 꼬집었습니다.

공직선거법상 재산을 허위 기재하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되는데요.

파문이 커지자 중앙선거관리위원회도 조 의원의 재산 고의 누락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 확인에 나섰습니다.

국민의힘 의원의 재산 형성을 둘러싼 논란은 또 있습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박근혜 정부 시절 이른바 재건축 특혜 3법에 찬성표를 던진 뒤, 자신이 소유한 강남 재건축 아파트로 23억 원의 시세 차익을 거뒀다는 언론 보도가 있었죠.

그런데 주 원내대표가 이 재건축 아파트에 17년 동안 한 번도 살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는 의혹이 추가로 제기됐는데요.

주 원내대표는 해명을 요구하는 언론에 “해당 보도에 대해 소송을 제기한 만큼 답변하지 않겠다”고 반박했습니다.

최근 국민의힘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관련 논란에 대해 집중 공세를 퍼붓고 있죠.

하지만 주호영, 조수진 두 의원을 둘러싼 논란에는 침묵으로 일관하며 공식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조수진 의원, 동아일보 재직 시절 쓴 “공직자의 정직한 말, 공사 구분 같은 품성의 영역에 대해 우리 사회는 선진국 수준의 눈높이를 요구하고 있다”는 글 기억하시나요?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9072010148528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email protected],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Click “Read More” to watch on Youtube

* This website does not store this video. It is embedded from Youtube channel, therefore it is played by Youtube player.

Previous
Next
Previous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