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NEWS] 검찰,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 ‘비자금’ 정조준…10곳 동시 압수수색 / YTN | 뉴스 – 코리아어게인

[YTN NEWS] 검찰,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 ‘비자금’ 정조준…10곳 동시 압수수색 / YTN | 뉴스 – 코리아어게인

SK네트웍스 사옥 압수수색…’비자금 조성’ 정황 포착
최신원 회장 주거지·SKC·워커힐 등 10곳 압수수색
상당 시간 회사 자금 빼돌려 비자금 조성 정황 포착

[앵커]
검찰이 SK네트웍스와 관련 계열사 등 모두 10곳에 대해 전격적인 압수수색에 나섰습니다.

최신원 회장 등 경영진의 조직적인 비자금 조성 정황을 포착하고 본격적인 강제수사에 나선 겁니다.

이종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서울 중구에 있는 SK네트웍스 서울 사옥에 검사와 수사관들이 들이닥쳤습니다.

최신원 회장 등의 조직적인 비자금 조성 정황을 포착한 검찰이 전방위 압수수색에 나선 겁니다.

압수수색 대상엔 최 회장의 주거지와 집무실은 물론, 최 회장이 과거 경영을 맡았던 SKC와 SK네트웍스가 운영하는 워커힐 호텔 등 모두 10곳이 포함됐습니다.

검찰은 지난 2018년 금융정보분석원으로부터 SK네트웍스의 수상한 자금 흐름 첩보를 넘겨받아 추적해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경영진의 주도로 회계처리를 부정하게 하는 수법으로 상당 기간 회사 자금을 빼돌려, 비자금을 조성해 사용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애초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에서 맡았던 이번 사건은 최근 특별수사 부서인 반부패수사1부에 재배당됐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사안의 성격과 내용, 부서별 전문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비자금 수사는 전국 검찰의 특별수사 최선임 부서가 나선 데다 공정위나 시민단체 등의 고발 없이 대기업을 겨냥한 검찰의 ‘인지 수사’란 점에서 더욱 주목됩니다.

최신원 회장은 SK그룹의 창업주인 고 최종건 회장의 차남이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사촌 형입니다.

검찰은 회계장부 등 확보한 압수물 분석을 마치는 대로 관계사 임직원부터 불러 조사한 뒤 최신원 회장 등 경영진 소환 시기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YTN 이종원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email protected]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1006231856827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email protected],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Click “Read More” to watch on Youtube

* This website does not store this video. It is embedded from Youtube channel, therefore it is played by Youtube player.

Previous
Next
Previous
Next